MP4/13님의 글 '전설의 섬 명박도를 아십니까?'가 화제다. 많은 언론사들이 MP4/13의 이 글이 인터넷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는 소식을 기사화 하고 있다.  




이 기사를 처음 다룬 게 아마 데일리서프였을 것이다. 데일리서프는 이날 오전부터 관련 기사를 메인탑에 올려두었다.

이 기사를 다루는 비중은 다른 언론사도 데일리서프 못지않았다.




네이버뉴스캐스트 프레시안 편집판에도 메인에 있고




노컷뉴스 편집판에도




전국지인 서울신문 편집판에도 있다.




진보의 선도주자 경향신문 편집판에도 마찬가지.

성지가 된 MP4/13님의 블로그의 해당 글을 찾아봤다.




1280의 추천수. 엄청나다. 그런데 조회수가 추천수에 비해 너무 적은 편이다. 추천의 밀도가 이렇게 기이할 정도로 높은 글은 처음 봤다.이 정도 추천이면 아무리 못해도 조회수 몇 만은 나와줘야 하는 게 정상이다.  


MP4/13 님의 글 목록 


MP4/13 님의 글 목록을  찾아보고 그 이유를 대충 짐작하게 되었다. 해당 글은 블로거뉴스 베스트에 오르지 못했다. 이 글의 1천이 넘는 추천은 해당 글이 화제가 된 후 블로거뉴스가 아닌 다른 루트를 통해서 들어온 네티즌에 의한 추천이었던 것이다. 

여기서 당연히 드는 의문. 왜 이 글을 베스트가 되지 못했을까? 이렇게 재밌고 기발한 글이 베스트가 아니라면 어떤 글이 베스트일까?

MP4/13님의 글이 베스트가 아닌 걸 보면 블로거뉴스 기사 쓰기에 혼란이 생기지 않을 수 없다. 베스트가 언론과 많은 네티즌이 공감하는 일반적인 평가와 무관하게 선정된다면 블로거로선 기사의 타게팅을 종잡지 못하게 되고 이는 블로거뉴스 기사 쓰기를 크게 위축시키는 결과를 불러오게 될 것이다.

이건 블로거뉴스 편집에 몇퍼센트 정도의 오차가 있다라는 식의 말로는 설명되어질 수 없는 것이다. 블로거뉴스의 편집 시스템은 아주 의미있고 중요한 것을 놓쳤다. 작은 차이에서의 평가의 실패는 오차이지만 이렇게 큰 차이의 평가의 실패는 오류라고 봐야한다. 이 정도의 파괴력을 보여주는 글을 필터링 하지 못했다는 것은 블로거뉴스 편집의 실패이다. 이런 필터링 하에서 블로거들은 글쓰기에 불안감을 가지지 않을 수 없기 때문에 빨리 필터링 시스템의 오류 판정을 내리고 버그를 잡아내는 작업을 해야한다.

블로거뉴스! 어떤가? 시스템에 오류를 일으키는 그 버그를 때려 잡을 수 있겠나? 그 버그는 당신들이 통제 가능한 버그인가?

역부족이라고? 만약 그렇다면 그렇다고 신호라도 보내라. 그래야 우리도 불안감을 떨쳐내고 글을 쓸 수 있지 않겠나?

혹시 4년 정도 지나야 해결되는 그런 버그인 건가? 그런 건가? 


* 명박도는 지금이라도 잘 얘기해서 메인에 띄워줄 생각은 없는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커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