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장애인들이 만든 비누




군포 연쇄살인범 '강호순'은 정신장애자가 아닙니다. 싸이코패스(psychopath)입니다. 우리 말로 여기에 대략적으로 해당되는 말은 '인격장애'입니다. 인격장애는 정신장애와는 전혀 다른 부류입니다. 인격장애는 정신에 장애가 있는 게 아니라 인격에 장애가 있는 것입니다. 정신장애인이 적절한 판단능력이 부족하다고 한다면 '강호순'과 같은 반사회적 인격장애자는 판단은 가능한데 그 판단이 복무하는 목적이 반사회적인 경우입니다.


반사회적 인격장애는 정신병과는 전혀 다르다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정 교수는 "정신병은 일상생활이 곤란하고 직업을 유지할 능력이 떨어지며 망상과 환청 같은 정신증적 증상을 동반하는 질환이지만 반사회적 인격장애는 여러가지 환경적 요인으로 인해 파생되는 것"이라며 "현실검증력이 분명히 있는 만큼 정신병으로 보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군포 살해범, 싸이코패스.."정신병과는 달라" 머니투데이)



정신장애인은 판단능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애초에 강호순 같은 그런 범죄를 저지를 수 없습니다. 소란을 일으키거나 판단능력 부재에 따른 우발적 범죄는 있을 수 있지만 의도적인 타인 살해를 기획할 능력은 없습니다. 오히려 정신장애인의 범죄율은 일반인의 범죄율보다 훨씬 낮다고 합니다. 게다가 정신장애인이 범죄를 저지를 경우 자신이 범죄를 저질렀다는 것도 인지하지 못해 현장에서 잡히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정신장애인의 범죄율은 일반인과 비교하면 훨씬 낮다.2001년 보건복지부 조사 결과 정신장애인의 범죄율이 일반인의 절반이 안되었다. 그리고 정신장애인은 범죄를 계획을 할 수 없어 치밀한 연쇄범죄도 불가능하다. 범행 후 그 자리에 있다 잡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검거율도 높아 그만큼 범죄율도 높게 나온다고 한다.(세계일보 [정신장애인 인권 리포트] '잠재적 범죄자' 선입견, 엽기 사건 때마다 지목)



이렇게 정신장애인과 인격장애자의 구분을 강조하는 것은 이 두 집단에 대한 사회적 혼동으로 한 집단이 애먼 피해를 보고 있기 때문입니다. 반사회적 범죄가 크게 사회 이슈화 될 때마다 정신장애인들을 바라보는 사회적 시각이 차가워지고, 정신장애인들이 때로 봉변을 당하기도 한답니다.

한국에서 2000년 이후 싸이코패스 또는 그와 유사한 반사회적 사건이 크게 이슈화 된적이 두번 있었습니다. 2003년 대구지하철에서 방화범이 지하철에 불을 질러 101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그리고 2004년에는 연쇄살인범 유영철이 20명을 살해하는 사건이 드러났습니다.

당시 언론은 이 두 사건 범인의 상태에 대해 보도하면서 정신질환과 구분하지 않고 쓰는 바람에 정신장애인에게 큰 상처를 입혔습니다. 지하철 방화범은 정신장애가 아니라 한쪽 팔과 다리가 불편한 ‘뇌병변 장애’ 임에도 불구하고 언론은 무지하게 이를 정신질환으로 써버렸습니다. 유영철 사건에서는 인격장애와 정신장애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 부족한 한국사회에서 주의를 기울이지않고 유영철의 정신이상만을 크게 보도하여 정신이상자에 대한 편견이 더 나쁘게 만들었습니다.

"대구지하철 사건 있죠. 그거 정신질환자 소행으로 알려져있는데 아닙니다. 아니예요. 언론들 정신질환자 소행이라고 여러차례 방송 후 정신질환자 아니라는 것이 밝혀지자, 정정보도를 몇차례 하지 않았습니다. 그거 보고 기억하는 사람 얼마나 되겠어요? 그 분은 몸이 불편한 것이지 정신질환자가 아닙니다."(정신장애인 아직 끝나지 않은 마녀사냥)



지난 해 정신장애인시설인 송국클럽을 취재했는데 그때 그 곳 소장님께 들었던 하소연입니다. 당시 두 사건 때문에 편견과 사회적 지원의 급감으로 애로가 정신장애인과 관련 시설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애로가 많았다고 합니다. 강호순사건을 접하고 이분들이 가장 먼저 떠올랐습니다. 또 이사건 때문에 이 분들이 한바탕 곤욕을 치르겠구나 하는 걱정이 들었습니다. 정신장애인과 싸이코패스를 구분해달라는 기사도 뜨는 걸 보니 정신장애인 단체에서 이번 사건이 또 사회적 편견을 만들지 않을까 바짝 긴장해서 주시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정신장애인시설 송국클럽



정신장애를 잘 몰랐던 옛날 사람들은 정신장애인을 마녀사냥의 희생물로 삼았다고 합니다. 서구 중세시대 마녀사냥 희생자의 50%가 정신장애인이었습니다. 정신장애인의 그 고통은 아직 끝나지 않은 모양입니다. 우리는 유영철이나 강호순 같은 인격장애자를 정신장애자와 구분하지 않음으로서 또 다른 마녀사냥을 만들고 있는 셈입니다. 

강호순은 절대 정신장애인이 아닙니다. 그는 싸이코패스입니다. 우리의 작은 부주의가 큰  상처가 될 수 있음을 명심합시다.  


관련기사 : 정신장애인 아직 끝나지 않은 마녀사냥


아래는 인격장애에 관한 동영상입니다. 함 해보시고.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쌀국수 2009.01.31 2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싸이코패스들은 사람을 죽여도 인격체, 사람이 한명죽었다고 인식하지 않고
    그저 하나 사라져버렸다고 인식하죠.

    "진압과정에서 경찰이 하나 죽었고...."

    여섯개가 불에 타서 죽었을 뿐이죠....
    그저 성냥개피처럼 타버렸을 뿐입니다.
    마치 불장난 하듯 백개 천개라도 태워버릴 수 있는 겁니다.

    그러고 보니 글의 주제하고는 별로 상관없는 글이로군요.^^
    읽다보니 누가 떠올라서.... 냠냠

  2. Sniper 2009.01.31 21: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사회적 성격장애자와 사이코패스도 다릅니다.

    자꾸 같은걸로 몰아가는데...

    사이코패스와 반사회적 성격장애는 진단척도도 다릅니다.

    • 커서 2009.01.31 2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인격장애에 몇가지 부류가 있는데 그중에 저런 싸이코패스나 반사회적장애 등이 포함되는 거 아닌가요. 전 그렇게 알고 있어서...

  3. 위에분 말대로 2009.01.31 2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싸이코패스같은경우는 도저히 교화될수 없고 교화된다쳐도 죽은 수많은 사람들의 억울함은 어쩔거?
    이거보니 갑자기 사형에대한 확신이 서네요. 저런 확실한 범죄자들은 죽여마땅하지요.
    그리고 세삼 요즘의 능력위주로만 사람을 판단하는 세상이 무섭네요.

  4. 위에분 말대로 2009.01.31 2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고 정신장애와 싸이코패스는 당연히 다른거아닌가?????????????????????????
    그리고 인격장애가 있다고 다 가면쓰고 고도의 판단력으로 사건 계획하고 남을 수도없이 잔인하게 죽이고 하나? 얼마나 계획적이고 이성적인지는 이런 범죄자들 잡는데 솔직히 군산범죄자도 거의 7년이 지나서 잡은거지 않나?

    싸이코패스를 정신,인격장애라고 하는것도 말도안된다.
    따로 분리 해라, 정신환우와 그 가족에게 피해만 가게 만든다.
    누구나가 좋은물건 갖고싶고 돈도 많이 갖고 싶지만
    뭐 훔칠수도 있겠지만 법이 있고 그러면 안되기에 참는것이다. 그런데 도둑들은 훔친다.
    사람이 살면서 때로는 누군가가 몹시 밉고 떄려주고 싶어 미치겟지만 그러지 않는다 .법이 있고 그러면 안되기 떄문에 . 싸이코패스는 뭐 관계없는 사람을 죽이는 경우가 더 많지만 단지 이세상의 법을 무시하고 어찌보면 일반인들도 무시한거 같다. 지가벌인 사건들에 떠들어대며 정작 자신이 그랬는지는 아무도 모르고 그러는걸 얼마나 즐겼을지. 아주 극악의 범죄자로 사이코패스는 따로 분리해야할거 같네요.

    일반일들를 넘어 그들위에 있는 능력자들이 더많고 일반인들을 우롱해 속이고 위에 서있는데.
    그걸 그냥 정신병안에 넣는것은 당치도 않고 많은 정신병 환우와 그가족에게 피해를 주는것이다.
    쉽게 말해 저위에나온 의사 공무원 동네 의원까지하며 일반인들 위에섰던 그들을 과연 정신병자라고 할수 있을까 그럼 그들에게 속은 우리뭐가 되는거냐? 싸이코패스는 그악의 범죄자로 넣어라.

    • 커서 2009.01.31 2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걸 착각하시는 분들이 많다고 합니다. 유영철이나 지하철방화범을 언론이 정신이상자라고 간단히 쓰는 바람에 일반인들이 정신장애인들과 혼동한다고 그럽니다.

  5. 음... 2009.02.01 00: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오랫동안 맘아파하고 혼자 속상해하던 것들과 관련된 내용이네요.
    정의와 도덕이 초중딩 교과서에서만 살아있는 우리 사회에서 앞으로 너무 흔히 등장할 부류의 인간형이겠네요. 아니 이미 많이 존재할거라 생각됩니다. 정의와 옳고 그름의 이야기하면 오히려 무시당하는 이상한 나라 대한민국.. 사이코패스 연구에 참 좋은 샘플이 될 듯 하네요. 씁쓸하지만..
    말씀대로 영상 마지막 부분이 매우 의미심장합니다.. 좋은 게시물 잘 보고 갑니다.

  6. 파사현정권 2009.02.01 04: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인범 '강호순'은 정신장애인이 아닙니다 세태비판 2009/01/31 19:37
    http://geodaran.com/1032?a6269ea0
    <동영상> / 시청공무원...? 연쇄전과 14범은 지극히 정상적인 능력자인 것인지??

    불공정한 사회가 싸이코패스를 양산한다 | 한국사회를 보는 현미경 2009.01.30 13:35 AngelusNovus http://blog.daum.net/ursangelus/8484457
    / 연쇄살인범? : 연쇄사기범(현행내란확실경합범)? 연쇄사기범의 공범 및 그 卒개들은??

    또 다시 새로운 연쇄살인범이 등장하는 순간이다. 경찰은 범행 동기가 불분명하다는 입장이고(본인은 욕구불만이라고 한다.), 사이코패스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 연쇄사기범의 공범 및 그 卒개들? 덕분에?? 生 목숨들을 불로 태워 죽여~? ??
    노무현 예언? 끔찍~?? 언제까지, 얼마나 더? ??

    사이코패스는 단순화시켜 말하면 '양심'이라는 기제가 작동하지 않는 심리상태를 말한다. 양심에 있어서 핵심은 죄책감이다. 도덕적으로 악한 짓을 해도 별다른 죄책감을 느끼지 않는 것. 설사 죄책감을 느끼지 않더라도 살해과정에서 타자가 느끼는 고통에 대해서 생리적으로 두려움 같은 걸 느껴야 하는데, 그런 원초적이고 잔인한 체험 자체도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것이다. 말하자면 자연스러운 생리적 한계도 넘어섰다고 볼 수 있다. 그 결과는 이렇게 연쇄살인의 형태로 나타났다. / 연쇄사기범은 양심이라는 기제가 작동하는 것?
    이천 사고 당시 무자격자가 냉매 주입 <>
    이명박 "아이구 참네", "기본이 안 지켜져서" <>
    대한민국헌법 제7조
    ①공무원은 국민전체에 대한 봉사자이며,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다. / 국민의 生 목숨을 불로 태워 죽여 주는 것이 봉사하는 것?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 기본을 잘 지킨? ??
    ②공무원의 신분과 정치적 중립성은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보장된다.
    / 법률상 대통령직에 취임할 수도 없는, 당선무효의 선거범, 사기꾼, 도둑놈, 내란범이 대통령입네~? 그 공범들 및 卒개들이 공무원입네~?? 어느 나라 법으로 그 신분이 보장된다? ??
    형사소송법 제234조 (고발)
    ①누구든지 범죄가 있다고 사료하는 때에는 고발할 수 있다.
    ②공무원은 그 직무를 행함에 있어 범죄가 있다고 사료하는 때에는 고발하여야 한다.
    / 이성있는 영혼있는 철밥통 공무원이라곤 하나도 없어서? 의법, 대통령직에 취임할 수도 없는, 당선무효의 선거범, 연쇄사기꾼, 도둑놈, 대한민국 국헌을 문란하고 대통령직(대권)과 대한민국(국권)을 참절한 현행내란확실경합범! 딴나라 오사카生쥐 다魔네忌사기꾼 梁上君子 월산이명박에게 범죄가 있다고 사료하지를 못하여 고발 커녕, 졸개짓거리들이나~??
    이명박 "아이구 참네", "기본이 안 지켜져서" <> / 기본이 안 지켜진, 당선무효의 선거범, 연쇄사기꾼, 다魔네忌사기꾼, 무자격자로 인해 얼마나 더 끔찍해야? 노무현이 잘 알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