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가장 궁금한 게 이거다. 과연 박근혜가 다음 대선까지 살아남아서 친이계와의 경선을 통해 한나라당 후보가 될 것인가 하는 것이다. 이런 생각을 하는 것은 mb정권의 가공할 공세 때문이다. 이 정권이 집권 후 타 정치세력과 비판자들을 대하는 태도와 그와 관련되어 보이는 정치적·법적 압박을 보면 도대체 이런 생각이 들지 않을 수 없다.

지금 박근혜는 40% 대로 차기 후보 최고의 지지율을 자랑하고 있다. 이대로 진행된다면 현재로선 다음 대통령에 박근혜가 당선될 가능성이 높다. 만약 박근혜가 대통령에 당선된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분명한 것은 박근혜의 당선은 친박의 승리이지 친이와 함께하는 한나라당의 승리는 아니라는 것이다.

친이가 배제된 승리는 무얼 말하는가? 친이계열 정치인들은 집권의 꿀맛을 나누어 가질 수 없다는 것이다. 현재 친박의원들은 정권에서 요직을 거의 맡지 않고 있다. 집권 후 사정의 칼날이 가장 강하게 날라간 것도 민주당이 아닌 친박의원들이었다. 몇년 뒤 이런 상황이 친이계에도 벌어질 수 있다. 없는 죄를 만들지는 않겠지만 집권세력으로서의 보호막은 같이 둘러쓰지 못할 것이 분명하다.

보호막만 제거해도 친이계에겐 존폐를 죄우할 수 있는 큰 타격이 된다. 촛불로 인한 민심의 이반과 저항에 직면해서 친이정권은 지금까지 많은 무리수들을 두어왔다. 민주주의 후퇴의 징조로 읽히는 몇십년 만의 사건들이 자고나면 생기고 있는 상황이다. 정권을 잃게되면 바로 그 무리수를 휘둘렀던 사람에게 책임을 묻는 정치상황이 만들어질 가능성이 크다. 촛불정국에서 이명박정권에 저항했던 촛불시민과 정치보복을 당했다고 생각하는 정치·언론인들이 벌떼 같이 들고 일어날 수 있다. 이명박정권의 청산에 대한 여론을 불타오를 것이고 이 과정에서 친이세력은 쉽게 무력화 될 수 있다. 이 과정에 친박계가 구태여 보태줄 것도 없다. 그냥 그간 축적된 여론이 터지는 걸 지켜보고 공정한 심판자 역할만 하면 되는 것이다.

어려운 그림이 아니다. 너무나 단순한 이 정치공식을 친이계 정치인들이 모를리 없다. 나름의 준비들을 해놓을 것이라는 거다. 그 준비란 뭘까? 다른 게 아니다. 바로 친이만의 정권연장이다. 이것만이 3년 뒤 친이세력의 몰락을 막는 유일한 방법이다. 

박근혜의 정치적 생명에 우려를 표하는 것이 바로 이때문이다. 이 정권의 정권 연장에 가장 큰 걸림돌이 누구인가? 바로 가장 지지율이 높은 박근혜이다. 친이로선 만약 박근혜만 눌러앉힌다면 한나라당 내에 경쟁력 있는 후보로 야당의 후보는 쉽게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할 수 있다. 그렇게 생각한다면 이 정권의 최대의 경쟁자는 정동영 등의 민주당이 아니라 박근혜가 되는 것이다.

자 어떻게 될까? 박근혜가 다음 대선까지 정권의 견제를 견디고 살아남을 수 있을까? 이렇게 기자에 대한 영장이 쉽게 떨어지고 경찰이 방송사 피디를 명예훼손 혐의로 간단하게 체포하는 세상에서 친박계가 과연 살아남을 수 있을까? 일단 지켜보자고?

박근혜의 기다림의 미학은 지난 미디어법사태에서 큰 재미를 봤다. 그러나 기다림의 미학은 이 정권에는 별 효과가 없어 보인다. 기다림은 말이 통하는 자들을 상대할 때 말의 무게를 최대한 높이기 위한 전술이다. 말을 우습게 아는 사람들은 말을 무게감을 별로 신경 쓰지 않는다. 이 정권엔 말의 논리도 타이밍도 별 효과가 없다는 걸 박근혜가 알지 모르겠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윤귀 2009.03.26 18: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식으로 보니깐 정말 친이계의 최대 적은 친박계인듯하네요. 야당은 어떻게 된게 제대로 힘써볼만한 사람이 없는지-_-;;

  2. 리카르도 2009.03.26 2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거 아세요.. MBC 미디어법 통과되면 박근혜손에 떨어진다는걸..
    그들은 짜고 치고 있는겁니다. 적이 아니에요..

  3. 2009.03.27 0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복당.. 작년부터 한말이라곤 뽁땅뿐.
    신비주의 전략이라 이거지.

  4. 백작 2009.03.27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짧은 생각으론 그럴 것 같지 않아서 말이죠.

    박근혜에게 대권이 중요한가를 지켜 봤습니다.
    박근혜에게 중요한 건 무엇일까 말이죠. ^^

    욕심은 대권이 아니고 그 정도의 힘만 보여주고
    다른 걸 지키려 한다는 생각이죠.

    박근혜에게 오직 욕심은 죽은 아빠의 체면(권위?) 유지와
    아빠가 물려준 재산을 지키는 일...말고 그녀에게 중요한 게 없다 생각합니다.
    이명박이 그것만 손대지 않는다면 한나라당은 별 일 없을 거라 보여지는군요.

    그걸 사람들은 욕심이 없다거나 피해를 보고 있다고 생각해
    인기를 유지하더란 말씀이죠. 한국적 정서가...

    위의 리카르도님 말씀은 박근혜의 정수장학회나 육영재단이
    MBC 주식 상당수를 갖고 있는 걸 말하는 게 아닐지.

    • ㅂㅂㅂ 2009.03.27 1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수장학회/육영재단은 국가재산입니다. MBC의 주식을 정수장학회가 많은 부분 가지고 있지만 정수장학회가 국가재산이기 때문에 박근혜와는 상관없죠. 박근혜 재산은 삼성동 자택 20억원 하고 대구 아파트+집+예금 해서 23~4억 정도 됩니다. 어디서 무슨 소릴 들었는지 모르나 근거도 없이 거짓선동을 하면 안되지요. 무슨 근거로 정수,육영,MBC가 박근혜 재산이라는 겁니까 ??

    • 백작 2009.03.27 14:15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단법인, 재단법인이 국가재산이란 말은
      또 어디서 튀어나온 엉터리 지식이야요? 켁.
      어디서 그런 소릴 들었는지 모르나 근거도 없이
      거짓 지식 전파하면 안 되지요.

      한나라당 경선할 때 해외여행 갔다 오셨수?
      아래 댓글보니 남말하는 거 같아서. ^^ 다음 기사 참고 하세요.
      홍준표, "박근혜, 정수장학회에서 손떼라!"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419461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57621

      영남대학교도 박근혜 것이란 소문이 있다지요? ㅎㅎ
      일전에 영남대학교에 이사로 다시 등재한다는 말이
      있던데 어찌 됐나 모르겠군요. ㅍㅍ

      영남대 드디어 박근혜 품으로...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334676.html

      이 양반 학교법인도 국가재산이라고 억지 부릴라.
      엉터리 지식 갖고 괜히 부지런 떨게 만드네...

    • 커서 2009.03.27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근혜는 안중요하다해도 박근혜 밑에 있는 사람들에겐 중요할 겁니다. 박근혜가 그때문에 그냥 머물지는 못할 걸로 보입니다.

  5. 주봉산 2009.03.27 1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지권과청심회놈들에 연계되지말것]
    김지권:임산부를 일곱글자로말하면...?

    나:(웃자고 하는소리겠지!!!???)한사람이 이인분?... 아색기 배불뚝이?

    "둘다 아니야?"

    "몰라~!" "뭔데?"

    김지권: "좆에 찔려 부은년" (출처:김지권)



    김지권은 평소 사고능력이 없는 정신병자 색기였다.

    임산부를 씹자고하는 소리였다.

    밑도 끝도 없이 내뱉는말===>" 선생똥은 개도 안먹는데~"

    구역질나던놈입니다.앓느니 죽는게 낫습니다.

    김지권이란 이런 개색기가 국가정보원직원이었다.

    고해숙이가 김지권이의 마누라가 되었다.아들놈은 김진현,

    김지권의 가족관계: 공분임(모),김옥자 김지우 김지규등(자매), 김지홍 김지수 김승미 (사촌)

    김지권의모임친구들: 김형규,이문용,최현수,이영재,이철규,정신성,신인섭,김기영,주재광,송영명,

    이규성 등 - 김상희,노간난,김정용,김재용 등 (고해숙친구등)

  6. 주봉산 2009.03.27 1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근혜 님께서 귀담아들어야 할 이야기]

    김영삼과 규합하는 모습을 보이지 마세요!
    지난 경선에서 김영삼과규합하는 모습을 보인건 쥐약을 먹은것이나 다름없습니다.

    • ㅂㅂㅂ 2009.03.27 1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근혜가 김영삼과 무슨 규합을 했습니까 ? 김영삼은 분명히 MB를 지지한다고 밝혔는데... 경선때 외국 나가 계셨나요 ?

  7. 주봉산 2009.03.27 1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주주의원칙-다원주의원칙" ... " 풀뿌리민주주의 지방자치"등 민주주의와 관련된말을가지고,
    김영삼:"버르장머리를 고쳐놓겠다"

    김영삼은 희대의 역적놈이었습니다.

  8. 빠렐 2009.03.27 11: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정치는 어렵네요
    윗분들 말씀들처럼 박근혜에게 무엇이 중요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