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이 10억을 받았다는데 혀차는 사람이 없다. '이것봐라 노무현도 사기꾼이네' 하며 신이 나서 떠들 사람이 있을 법한데 의외로 민심은 조용하다. 이명박을 지지했던 사람도, 노무현을 좋아하는 사람도 노무현기사가 나오면 그저 고개를 돌릴 뿐이다.

노무현을 좋아하는 사람이 고개 돌리는 이유를 알 것 같다. 그런데 노무현을 싫어하는 사람은 왜 고개를 돌릴까? 민망해서 그런 것 같다. 지금 벌어지는 정치현실을 지지자로서 눈뜨고 보지못하겠다는 것이다. 

노무현전대통령이 10억을 받았다는데 왜 이명박지지자가 민망하다는 것일까?

이명박정권을 지지한 사람들이 이명박정권에 기대한 것은 성과였다. '이명박이니까 해냈다'는 자랑스러워할 어떤 성취를 이명박대통령이 해내기를 지지자들은 기다리고 있었다. 그러나 이명박정권이 지금까지 보여준 것은 국정성과가 아니라 뇌물수수나 허위사실 유포 등에 대한 수사성과이다. 그리고 그렇게 수사성과를 올린 상대는 대부분 정치적 비판자이거나 반대쪽에 선 사람들이다.

기운 듯한 수사가 정치적 반대자들에겐 분통이 터지는 일이었겠지만 지지자들에겐 국정운영하는데 불가피함으로 이해받을 수도 있다. 이후의 국정운영 결과가 좋다면 여론이 효율적 통치행위로 인정해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그러나 이미 죽은 정권을 2년 여에 걸쳐 파헤치고 결국 10억의 자금을 찾아내어 쾌재를 부르는 장면에서 지지자들조차 정도를 지나쳤다고 느끼는 것 같다. 그래서 정치적 곤경에 처한 반대세력을 보고 쾌재를 부르기보다는 민망함을 느끼는 단계에 이른것이다. 지지자가 이 정도 되니 중간에 있는 사람들은 '해도해도 너무한다'며 욕이 튀어나오려는 순간이다. 

이번 수사에 대해 법치실현과 정치보복 중 무엇일까요라고 물으면 어떤 대답이 나올까? 아마 열에 아홉은 소비자고발의 안영미 식 대답을 할지 모르겠다. "이봐 누굴 바보로 아나 지금" 이수사를 법치라고 주장하기엔 저쪽의 수사가 너무 비교된다는 게 말은 안하지만 다들 느끼고 있는 일반적 여론이다.

검찰의 노무현전대통령에 대한 수사는 민심을 판정의 자리로 불러 버렸다. 대통령의 수사라는 사상 초유의 사건을 민심이 그냥 모른 척 하고 지나갈 수는 없는 노릇이다. 민심은 이제 노무현의 사람들과 현 정권을 놓고 누구 손을 들어줄지 판결 해야한다.

승부를 부른 건 노무현 쪽이 아니다. 그들도 민심처럼 이 승부의 자리에 불려왔다. 그렇다면 이 승부를 부른 쪽은 민심도 노무현도 아닌 다른 한 쪽이다. 승부를 부른 쪽은 승부를 판결이 있기 전에 심판자 앞에서 승부를 부른 합당한 이유를 제시해야 한다. 그래야 심판자는 판결에 응할 수 있다. 만약 심판자가 이 승부에 민망함을 느낀다면 승부를 요청한 쪽에 패배를 판결할 수밖에 없다. 

2년여에 걸쳐 뒤져 찾아낸 10억으로 대통령을 불렀다고 한다면 민심은 과연 이 승부를 수긍할까? 나부터 얘기해보자. 나는 이 승부를 기각한다. 너무나 파렴치한 승부라서 기각한다. 이유는 더 말하지 않겠다. 김종배, 유창선이 말한 것보다 내가 말로하지 않는 부분이 더 크고 타당하다는 점만 밝힌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딸기아빠 2009.04.11 23: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나쁜 대통령이져 노무현이는...다들 그렇게 생각하는데 인간이 불쌍해서 관심을 가지려 안하는 거져...

    • 커서 2009.04.12 14: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나쁜데 불쌍한 대통령은 어떤 대통령인지 참 감이 안오네요. 참 글 불쌍하게 쓰네요.

  2. ㅎㅎㅎ 2009.04.12 03: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그렇게 생각해?

    그리고 천만불은,,,10억이 아냐!!

    환산하면,,,280 억쯤 되는 돈이지,,,그것도 갖다달라고 한거잖아...

    뭔말이 더 필요하냐,,,ㅎㅎ,,,,,

  3. 괴ㅈ 2009.04.12 05: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놈, 천만불 소리는 나온적도 없다. 그리고, 천만불을 어떻게 환산하면 280억이 되는거냐?

  4. ... 2009.04.12 15: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전대통령은 가만 냅둬라 그나마 뇌물조금받은 사람인데

  5. 실비단안개 2009.04.12 1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을 올리려니,
    4월 10일 새벽 - 티스토리 정기점검이 나오데요 - 참 웃기는 티스토리네요.

    이건 올라가려나 -
    캡쳐를 해 두었습니다.
    오늘이 4월 10일인가 -

    아님 커서님의 기사가 못마땅한가 - ;;

  6. 허니몬 2009.04.12 2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어찌되었든... 2년간 열심히 뒤져서 큰거를 찾아내었으니, 뿌리까지 모두 들어내려고 노력하겠죠.

    떵묻은 개가 겨묻은 개한테 뭐라고 하는거죠.... ㅡㅅ-);; 우선 재산환수부터 했다는 소식이 언능
    들려왔으면 좋겠는데... 그 소식은 잠깐 들리더니 조용하네요?

  7. 석두 2009.04.12 22: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일청산을 하지못한 휴유증....

  8. 가을 2009.04.14 0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둔하는것도 어느 정도것 해야지
    이건 뭐 같이 진흙 구덩이에서 난 흙 안묻었소 하는것과 같지 않나?
    이글 쓰고 다시 인터넷으로 국민 선동하는 병자들
    이제 곧 당신들 된통 당할것이오...
    제발 정신차리고 말장난 이런거에 속지 맙시다.
    논리와 설득력이 없고 구차한 편들기에 지나지 않는다 이글 읽고
    너무 더러운 기분이 들어서 적는다....

    • 커서 2009.04.14 0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국회의 청기와에 있는 흙구덩이는 괜찮고? 그건 향기롭고? 기분이 더러울려면 한참도 전에 더러우셨어야지.

  9. 가자미의 시선 2009.04.18 16: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가없이 준돈과 투자도 죄가 된다? 미네르바가 사회불안 사범이 되면 노무현은 극형감이겠네? 히틀러의 왼팔 괴벨스는 말했다. '나에게 한문장만 주면 누구던 범죄자로 만들 수 있다." 쥐틀러의 괴벨스가 된 떡찰.

  10. vv 2009.05.04 1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사매거진 2580 비뇨기과에서 고자가 된 사람들 동영상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214&aid=00000588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