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호근 칼럼 : 사과는 나의 것


12월 1일자 중앙일보 한 칼럼이 큰 사고를 친 것 같은 예감이다. 서울대 사회학 교수로 재직하고 있는 송호근씨가 쓴 '사과는 나의 것'이란 칼럼이 노무현 대통령 서거에 대해 해선 안될말을 하고 말았다. 송호근씨는 칼럼에서 노무현 대통령의 서거가 자신의 불같은 기질에 그 원인이 있다고 썼다.




송호근씨의 칼럼은 노무현 대통령을 비판하기 위한 것이 아니었다. 세종시 정국에서 정치적으로 위기에 처한 이명박 대통령을 엄호하고 세종시 기업도시 정도로 만들어야한다고 주장하는 글이었다. 

송호근은 이명박 대통령이 "참 사과 잘하는 대통령이라면서 세종시에 대해 번복을 해야만 하는 대통령의 심정을 헤아리는 입장에서 칼럼을 시작했다.


 

대통령 지키기가 거기서 끝나면 중앙일보려니 하고 봐줄만했다. 그런데 송호근은 이명박 일병을 구하기 위해 전직 대통령 3명까지 끌어들이는 무리수를 두었다. 전직 대통령들이 사과를 할줄 몰랐다고 험담하면서 그래도 사고 잘하는 이명박 대통령이 그들보다는 낫지 않냐는 것이다. 김영삼은 외환위기를 일으키고도 자책하는 모습을 보이지 않았고 김대중 대통령은 재벌회장의 자살에 책임이 있는데 모른 척했고 노무현은 "사과와는 거리가 먼 불같은 기질이 결국 그를 투신으로 몰고갔다" 고 세명의 대통령을 사과도 할줄 모르는 대통령으로 싸잡았다.

김영삼이 외환위기와의 관계는 명백하다. 그의 재임 중 그것도 다 끝날 때 쯤 일어났으니 책임을 면하기 어렵다. 그러나 김대중 대통령이 어느 재벌회장의 자살엔 어떤 관계가 있다는 것일까? 유족들이 그렇게 주장했었나? 극히 일부에서 통용되고 '믿쉽니다' 하는 것을 사실인 것처럼 신문 지면에 흘리는 사람이 한국 최고의 대학교에서 그것도 사회학을 가르치는 사람이란 말인가?

노무현 대통령을 비교한 부분에선 도대체 이명박 대통령의 '사과 잘하는 대통령'과의 연관성 조차도 희미하다. 노무현 대통령이 역정을 잘 내고 불같은 기질이었다 쳐도 그게 사과를 못한다는 것과 어떻게 연결된다는 건가? 그러면 성격이 차분하고 부드러운 사람이 사과를 잘한다는 말인가? 화끈하게 사과하고 뒷끝없는 사람은 그러면 어떻게 되는 건가? 사과가 사과같이 않은 사람이라고 말할 건가?

송호근 칼럼이 이명박 일병을 구하기 위해 끌어들인 3명의 대통령 비판에 133자를 썼다. 그 중에서 김영삼은 19자를 썼고 김대중 대통령은 43자, 노무현 대통령은 무려 71자 분량을 할애했다. 노무현에 대한 악감정 때문일까? 아니면 그 희미한 논리 연관성을 찾다보니 중언부언 한 것일까? 오늘 송호근씨의 수업을 들을 학생들이 갑자기 생각난다.

12월1일자 송호근 칼럼은 지뢰밭이다. 송호근이 들쑤신 건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만이 아니다. 그는 세종시를 두바이에 빗대기도 했다.



'세종시=두바이'라는 중앙일보 송호근 칼럼 정상적인 사고력이라면 두바이의 사례에서 이명박 대통령의 말을 먼저 떠올려야 한다. 두바이처럼 되자고 강력히 주장했던 사람이 이명박 대통령이다. 그런 두바이를 송호근은 세종시 정국에서 이명박 대통령을 옹호하기 위한 소재로 써먹은 것이다. 정말 상상을 초월하는 창의력이 아닐 수 없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다 2009.12.01 17: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커서 이 병신아!

    아이피 차단이나 하고 찌질하게 말도 안되는 글이나 쓰는 너같은 새끼들이 다음 뷰 시사란을 축소시킨 원흉인 것이야!

    노무현이 붙같은 성격에 인간이 덜되어서 얼마나 많은 사회적 혼란과 국민적 갈등을 낳을 발언과 정책을 했었는지 솔직하게 고백하고 반성이나 해야 할 노빠 새끼 주제에 왜 이리 설치냐?

    노조 탄압, 한미 FTA, 쇠고기 개방, 비정규직 확대, 공기업 민영화, 신자유주의적 금융 시스템 확대등등

    이거 전부 노무현이나 이명박이나 똑같이 뻘짓하고 있는데 니네들이 이것에 대해 사과한 적 있더냐.


    전부 얼굴들이 어찌나 두껍고 뻔뻔한지 기가 찰 따름이다.

    그래도 본좌는 노무현 그 반동 정치인 새끼가 순리대로 자살을 했을 때 노빠 몇몇은 따라 죽을 줄 알았더니 커서라는 이 방 주인장을 비롯해서 이 새끼들은 말만 노무현이지 정작 노무현 본인보다 더 못하고 저질스런 행태를 하면서 자신들의 정당성을 위해 노무현을 이용하는 만행을 하고 있더구나!

    어디 또 이런 글 답글 달았다고 삭제하고 아이피 차단해 보려무나!

    이 정신 나간 노빠야!


    또 보자꾸나! ㅋㅋㅋ

    • 레몬박기자 2009.12.01 19:55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상하게 악플 다는 사람들의 닉네임은 대부분 지나가다네.. 다 한 사람인가?

    • 애야 !! 2009.12.01 2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나가다야 !
      애쓴다 ..돈버는게 쉽지않지 ?
      밥이나 먹고다녀라 .
      그래야 쳐맞드라도 덜 고생한다 ..
      그리고 이런 낙서하드라도 투표는 제대로 해라 ..
      그래야 니 애미 욕안먹는것이다 ..
      니애미 너낳고 없는돈에 멱국 먹었다 ..
      알았지 ..
      ㅉㅉㅉㅉㅉ
      쥐새끼 밑닦느라 니가 고생이 많다 ..
      알바비 잘챙겨 !!
      노름하지말고 ..

    • 지나가다 2009.12.03 0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위에 두 잡것들은 들어라!

      그렇게 할일들이 없어서 이딴 시덥잖은 노빠 새끼 글들에 두둔을 하고 맞장구를 치고 있냐?

      나같음 스스로에게 너무 한심하고 처량해서 놈현처럼 자살을 하고 말겠다 ㅋㅋㅋ

  2. '지나가다'라는 2009.12.01 1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놈은 그냥 지나갈 것이지 왜 힘들게 낙서를 하고 가는거지? 참 부지런한 머슴놈이야. 이렇게 보면 쥐씨의 '10만 양노(養奴)설'이 성공한 것 같기도하고...

    • 커서 2009.12.01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만 들어보면 이분도 쥐를 싫어하시는 분인 것 같더군요.

    • 지나가다 2009.12.03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커서 이 새끼도 가끔 바른 말을 하네 그려 ㅋㅋㅋ

      난 노구라도 쥐바기도 다 싫은 사람이야.

      근데 쥐바기는 이곳에서 욕을 하는 새끼들이 많은데 개만도 못한 노구라는 욕을 안하고 찬양을 하는게 배알이 꼴려서 못보겠다는 지사중 한명이시다!

      그런 개같은 놈중에 이 방 주인장인 커서라는 새끼가 단연 으뜸이지! ㅋㅋㅋ

      그래서 이 새끼 정신상태를 좀 뜯어 고치려고 왕림하셨다.

      이 새끼는 거짓말과 사기가 단수로 치면 구단이야.

      뭐 댓글 삭제도 아이 뭐시기도 차단을 안한다고?

      벌써 3번이나 차단을 당한 몸이 있는데 무슨 개소리 ㅋㅋㅋ

      커서야!

      왜 나를 자꾸 차단하느냐?

      그 이유를 대 보거라.

      이게 소통을 하자는 논객의 모습인가? ㅋㅋㅋ

  3. ㅋㅋㅋ 2009.12.01 1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나가다 이넘 진짜 정신과 가는게 날듯... 정신적인 악취가 난다. 기피대상

  4. 멋진백작 2009.12.01 17: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자에 대한 명예훼손을
    서슴없이 하고 있는 언론회사 종업원들...

    신문비평의 좋은 글,
    신문TV바로보기 카페(http://cafe.daum.net/antimedia/5ZtT/122)로 옮겨 갑니다.

    • 커서 2009.12.01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저는 퍼주시는 분들 너무 감사하더라구요. 제 글에 요긴한 정보가 있는 것도 아니고 잘못 퍼가면 정치적 분란만 생기는데 말입니다. 시사글 퍼주시는 분들은 한 역할 하신다고 봐야죠. ^^

    • 지나가다 2009.12.03 0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딴 씨레기 글을 담아다가 좋아라고 하는 부류는 노빠들뿐이겠지! ㅋㅋㅋ

      어휴 많기도 많다.

      꼭 바퀴벌레나 모기 새끼들마냥 떼거지로 몰려 다니며 잘들 논다!

  5. 조르바 2009.12.02 1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랑딸랑" 쥐방울소리에 맞춰 깨춤을 추며,
    떡고물 좀 주십사 목을 빼고'
    더 요란하게 딸랑이를 흔들며 흔들며,
    영명하신 가카께서 그윽한 눈길 한 번 주시길 앙망하는 무리들 모습이
    일대 장관이로고......쯧쯧

  6. 별헤는밤 2009.12.02 17: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일보에 나온 칼럼을 읽어보니, 글쓴이의 요지가 두가지네요.

    첫째는, 세종시수정안에 대한 MB의 사과가 예전의 그가 광우병파동이나, 다른 때와 비교했을때

    놀랄만한 발전이며, 다른 역대 대통령들도 황소고집때문에 화내던지,어물쩡 책임회피한 것 보다,

    백배 잘한것이다라는것.

    하지만 세종시 수정안의 책임을 대통령 혼자서 지는것. 또는 독단적으로 하는것이아니라

    세종시 도시계획에 참가한 모든 사람들에게도 책임이 있고.

    그 사람들도 혼란을 초래한 것에 대한 책임을 지고 수정안을 제대로 짜라고 주변 관계자들에게

    경고? 주의! 비슷하게 하는것 같습니다.

    왜냐하면 두바이는 엘리트관료들의 창작물이였으나 부유층의 전유물처럼 됬고 도시빈민계층은

    철저히 소외되었다는거거든요. 사회계층의 혼합을 이끌어 낼수 있도록 신경쓰라는 요지인거 같습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수정안을 내는 것이 맞다고 보아요. 다양한 사람들의 의견을 반영하려면

    수정은 불가피하다고 생각되거든요. 그리고 독단적이라고 MB 흉봤는데 이번에 좀 놀랐어요. 앞으로 지켜봐야죠.

  7. 급한성질때문에 자살이라 2009.12.31 1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세요 그말도 맞는것같으나
    그러면 성질 급한사람은 많이 죽겠네
    아무리 성질이 급해도 내 목숨를 거둘많큼
    어리석은 사람이 있을까요
    역대대통령들 돈 많이 가지고 나가서 잘살고 있지
    그사람들 죽으라고 국민들 대모해도 절대 안죽는다 왜
    정치 철학이 다르니 안죽는다는 것이다

  8. ... 2010.01.13 1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무현 전 대통령 까는 사람들은 다 왜 저렇게 입이 더러운지...입에 걸레를 물었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