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노회찬 대표의 개그로 시작합니다. 기자들이 카메라로 찍길래 자신이 먼저 아이폰으로 조금 빨리 응사했다고 자랑합니다. 이제 기자와 취재원이 같이 카메라 총질하는 세상입니다. 카메라 응사만 빨랐나요. 사진 전송은 기자들이 도저히 따라올 수 없었을 겁니다. 




7.19일 김미화씨의 기자회견을 가진 후 영등포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습니다. 영등포 경찰서 앞에서 김미화씨를 응원하는 여성단체 회원들입니다.




홍준표 의원 이런 건 뒷북아닌가요. 전당대회 끝나니까 이런 결의를 다지십니까. 별 감흥이 없네요.




민주당의 단일화를 압박하는 유창선씨 트윗에 한 후배가 "그럴 정도로 상황이 녹녹하냐"는 반박을 보내왔답니다. 헐~~ 그 후배 참 생각이 어찌 고것밖에. 세상이 민주당을 중심으로 돌아가나? 




한명숙 전 총리는 최종원 후보 유세를 지원하기 위해 강원도에 왔습니다. 산채비빔밥도 먹고 또 유세현장으로.




김문수 도지사는 이승만 추도식에 왔다고 트위터에 사진을 올렸습니다. 이게 김문수 도지사에게 뭔 도움이 될까  싶습니다. 이승만은 국민적 존경을 받는 인물이 아니라 보수핵심세력들이 자신들 정당선을 위해 추종하는 작자죠. 역사 똑바로 통찰하셔야죠. 




이정희 신임 대표가 진보신당에 인사차 왔습니다. 각 당 중 가장 먼저 왔다고 합니다. 의미있는 방문인데요.




이재오 후보 혼자 운동한다더니 이상규 후보의 전언에 의하면 그게 아닌가 봅니다.




천정배 의원과 최문순 의원이 보좌관 사돈을 맺었죠. 그 분들이 신혼여행에 돌아와 천정배 의원에게 인사 드리러 왔습니다. 천정배 의원이 시아버지 되네요. ㅋ




KBS 새노조 오늘도 힘차고 즐겁게 파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 사진 보니 수박이 먹고싶어집니다. KBS 새노조 파업이 수박농가에도 도움을 주는군요.




대구의 민주노동당 구의원 황순규 의원이 자신의 월급으 공개했습니다. 한달에 250만원 조금 넘는군요. 중견기업 신입사원 연봉 정도 되는 거 같습니다. 기초의원 연령대로 보면 상당한 박봉입니다. 그런데 저기서 또 노동자 평균임금을 제하고 뗀다고 하는군요. 




더 많은 이가 정치에 나서고 정치에 관심을 가지게 하기 위해 연봉을 좀 더 늘렸으면 하는 생각입니다. 민주노동당도 너무 많이 떼지 마시고요. 가족들 삶을 힘들게 하면 정치도 어렵습니다. ^^ 




한나라당 김성식 의원이 참 옳은 소리를 했습니다. 그런데 한나라당에서 이런 말하면 참 공허하게 들립니다. 




그래서 한마디 드렸습니다. 답은 예상했던 대로 없고요.




박원석 참여연대 사무차장이 가족이 무섭다고 털어놓습니다. 가족들이 아빠가 구치소 있을 땐 술담배도 안하고 운동도 많이 했다면서 그때가 좋았다고. 박원석 사무차장이 좋은 시절로 돌아갈려면 mb가 좀 더 기운을 차려야 하나요 ㅋㅋ. 




진중권 교수는 김미화 고소 사건을 해설합니다. 보궐선거를 앞두고 kbs내부의 딸랑이들이 정권을 안심시키기 위한 제스처라고. 우리가 보기엔 참 한심한 짓이지만 저렇게 해석하고 대처할 수밖에 없는 인생을 살아온 인간들이라. 




강기갑 대표는 어제 트윗 번개를 가졌습니다. 누군가 남보원에 대해 물었나 보군요. 방송국에서 부담을 가져서 못나갔다고 하십니다. 아마 참여정부 때 kbs였다면 초청했겠죠. 강기갑 대표도 어찌보면 kbs의 준 블랙리스트인 셈입니다. ㅋㅋ


Posted by 커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