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dog18



현대자동차 1공장에서 농성중인 비정규직노동자들의 핸드폰에 온 문자입니다. 현재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사측의 포위와 압박에 맞서 8일째 농성중입니다. 이틀 전 20일엔 비정규직 농성에 대한 사측의 대응에 격분해 노동자 한 명이 분신을 시도하기도 했습니다. 그런 상황에 처해있는 노동자에게 이런 문자가 왔습니다. 반말에 협박과 조롱까지 세상에 못된 건 다 하고 있습니다. 이 정도면 세상에서 가장 싸가지 없는 문자라 할 수 있습니다. 


@dhauto



한 명이 아니라 여러명에게 이런 문자가 전해졌습니다. 
 

@dhauto



내용도 가지가지입니다. 

현대차가 이런 문자를 보낼리는 없습니다. 그렇다면 비정규직노동자에게 이런 문자를 보낸 자들은 누굴까요?


@mkdog18



회사에선 문자와 비슷한 내용의 선무방송으로 비정규직노동자들을 가중해서 괴롭히고 있습니다.
 

@beanarea



비정규직 노동자를 괴롭히는 건 이뿐만 아닙니다. 낮에는 경고장을 준다는 구실로 현대차 관리자들이 농성장을 처들어와 오고


@mnmnpa



밤에는 공장의 추위가 비정규직노동자들에게 덮칩니다.


@mnmnpa



아무리 둘러싸고 웅크려도 추위는 속을 파고 듭니다.


@dhauto



회사는 외부와의 출입을 차단했습니다.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돈을 잘 번다는 언론플레이도 합니다. 그러나 연 4천만원 받는다는 건 거짓말입니다. 바로 이게 비정규직노동자들의 실제 급여입니다.


@mkdog18



지금 농성중인 비정규직노동자들은 갖은 방해와 어려움에도 각오를 다지고 있습니다.


@mnmnpa



맞습니다. 그들의 말대로 이건 대한민국의 미래가 걸린 싸움입니다. 비정규직노동자들이 이기면 우리의 아이들에게 비정규직을 물려주지 않을 수 있습니다. 울산의 한 공장에서 대한민국의 역사가 벌어지고 있습니다. 역사를 만드는 현장에 그들이 서있습니다.


@dhauto



우리의 아이들을 위해 대신 싸워주는 그들이 고맙습니다.




이 모든 소식은 현장에서 투쟁 중인 비정규직노동자들의 트위터를 통해서 얻은 것입니다.  

@beanarea @mnmnpa @dhauto @mkdog18

농성장의 비정규직노동자들은 얼마전부터 트위터에 빠졌다고 합니다. 트위터는 농성장에서 버티는 그들에게 유일한 소통로입니다. 트위터를 통해 그들을 응원하면 세상을 바꾸는 그들의 역사에 조금이라도 참여하게 될 것입니다.

@vera3333 @apjjang @tmdrl1 @yoshik10070 @ya7770 @jyk777a @youblubas @hdauto11 @qpalzmaa @ms1838 @hyundai18 @hdauto15 @kain6425 @gnsl44  


농성장 아닌 곳에서 이런 응원 사진을 대청봉에서 찍어 보내주신 분도 있습니다. @Solidaritat

@Solidaritat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ues 2010.11.23 0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싸가지가 정말 없군요.-_-;;
    그저 돈으로 모든 것을 재단하려는 자들의 팍팍한 인심 충분히 읽습니다.
    노동조합에 온 강사들이 주장하길...비정규직을 없애는 것은 결국 이 못난 체제를 근본적으로 뒤집는 것이라고 합니다.

    비정규직 철폐!!
    정규직, 비정규직의 차이가 없어지는 세상!!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바람직한 미래!!
    꿈을 꿉시다.
    그런 세상을 위해!!

  2. 박씨아저씨 2010.11.23 1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누가 보낸건지는 몰라도 싸가지가 없기는 없네요~~~
    열받게 하려는것인지~~~

  3. 선비 2010.11.23 12: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곷감줄께 울지마라는 하고서는
    결과는 "아나 꽃감아"이겠지요.

  4. 저녁노을 2010.11.23 1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밝은 미래를 위해!~
    홧팅임다.

    잘 보고 가요.

  5. oragi 2010.11.23 15: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회사의 손실을 노동자가 걱정해야하는건지...
    1000억을 벌어도 노동자에게 한푼도 없다면 1000억을 잃어도
    노동자에게 손실은 없는거 아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