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월15일 김해을 재보선에 출마한 이봉수 후보의 선거사무실 개소식이 있었습니다. 많은 야권 인사들이 이 자라에 참석해 축하해주었습니다.





이봉수 후보 선거사무실 개소식에 참석한 한명숙 전 총리 무릎 위에 아이폰을 올려놓고 있습니다.  





그리고 연신 만지작거립니다.





뭘 하시는 걸까요?





바로 그 결과물입니다. 한명숙 전 총리는 트위터에 '야권연대 인증샷'을 올리고 있었습니다.

이날 한명숙 전 총리는 유시민 대표와 문재인 실장과도 인증샷을 찍었습니다. 제가 찍은 인증샷을 찍는 장면과 한명숙 전 총리의 인증샷을 함께 붙여보았습니다. 





유시민 대표의 손가락이 한명숙 전 총리의 아이폰에선 이렇게 걸렸습니다. 





문재인 실장의 입은 앞에서 이런 모양이군요. 





한명숙 전 총리가 이날 축사를 한마디로 정리하면 "넉넉하기 이기자"입니다. 야권이 김해을에서 연대한 것은 승리 이전에 노무현 대통령이 묻힌 곳이라는 걸 보여주기 위해서입니다. 그럴려면 야권은 이기기만 해선 안되고 넉넉하게 압도적으로 이겨야한다는 것입니다. 김해을의 야권연대샷엔 그런 의미가 담겨있습니다.





이건 제가 찍은 야권연대 인증샷입니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명숙을지키자카페 2011.04.22 16: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퍼가도 될까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