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후보가 이끄는 아름다운가게가 재벌에게 기부를 받았습니다. 어떻게 재벌에게 돈을 받아 가난한 사람들에 나눠줄 수 있습니까?

아름다운가게는 국내 기부문화 선구자 구실을 해왔다는 평가를 받는 단체입니다. 박원순 후보는 그런 평가를 받기 위해 재벌에게 기부를 받은 건가요?

아름다운가게는 창립 때부터 정치·종교적 중립을 지켜왔고 대기업, 한나라당 등과도 많은 행사를 해온 대안적 시민단체로 참여연대같은 저항적 시민단체와 다르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박원순 후보는 참여연대 출신이잖아요. 저항하던 시민단체의 사람이 대안 시민단체 해도 되는 건가요?

박원순의 아내가 체납을 몇번 했던 것도 그렇습니다. 사업하는 사람에게 체납은 사정상 흔히 있는 일아라고 하지만 남편이 진보적 시민운동가라면 그래선 안되죠.

남편의 활동을 위해서 급전을 땡겨서라도, 직원들 월급 못주더라도 세금은 꼭 내셔야죠. 진보적 시민단체 활동을 하는 사람을 남편으로 둔 사람으로서 어떻게 그럴 수 있습니까.

박원순이 부선망독자로 6개월 방위로 제대한 것도 문제 있습니다. 자손이 없는 작은 할아버지 제사를 모시기 위해 호적을 옮길 수밖에 없었다지만 장차 진보적 시민운동가로 활동할 사람으로서 사려깊지 못한 것이었습니다.

아무리 13살 어린 나이라도 아버지의 판단을 그냥 따른 건 시민운동가로서 명성이 높은 지금의 박원순에 비추어 볼 때 짧은 생각이었습니다. 아들의 미래를 생각해서 혹여 있을 병역기피 오해를 피해야 한다며 아버지를 말렸어야 했습니다.

박원순 후보 깨끗하다더니 샅샅이 뒤져보니 그래도 세개나 나오네요. 박원순 후보 참 나쁜 사람이네요.


* 다음 편 예고합니다. 다음에 쓸 글의 제목은 <나경원 후보 참 착한 사람이네요>입니다. 장애인 목욕 시켜주고 비강남권 재건축 완화해주고 박원순 후보보다 돈도 훨씬 많은데 마티즈 타고 다니는 나경원 후보에 대해 소개해드리겠습니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hamstory 2011.10.10 12: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용에 상관없이 나경원이 좋아하겠습니다.
    두 사람 중에 나경원 당선에 이 글이 몇 표 기여할 것 같은데요?

  2. ㅋㅋ 2011.10.10 16: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글쓰면서 좀 찔리긴찔리죠~ㅋㅋ

  3. 류진향 2011.10.10 20: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만 있든가요. 더 있는데...
    참여연대 시절 좀 찿아 보지요.
    시민단체를 자신이 이끌어가는 참여연대보다 잘 나간다고
    연일 신문에 오르내리는 단체를
    유령으로 만들어 버리는 사람입니다.

    약자라면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는 사람인데
    서울시장시켜 놓으면 서울도 유령으로 만들어 버린 사람이니
    아주 좋은 사람이지요.

    사람은 경험해 보지 않으면 모르는 일이지요.
    이런 사람을 서울시장 시켜서 우짜게요.
    약자에게는 강하고 강자에게는
    약한 사람인데...

  4. 음... 2011.10.10 21: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 나경원 후보는 좋은 사람인가요?

  5. 2011.10.10 2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그럼 재벌아님 시민한채 돈받아서 기부하니? 또 밑에 돈많은데 그돈은 어떻게 번걸까? 나모씨가 직접 번걸까? ㅋㅋㅋㅋ 존나 어이 없네

  6. 2011.10.10 2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그럼 재벌아님 시민한채 돈받아서 기부하니? 또 밑에 돈많은데 그돈은 어떻게 번걸까? 나모씨가 직접 번걸까? ㅋㅋㅋㅋ 존나 어이 없네

  7. 한나라당알바지원생 2011.10.10 21: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쓰면 얼마주나요?
    취업도 안되는데 저 하고 싶어요

  8. 정치 칼럼 좋아 하네 2011.10.11 0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디서 돈 좀 받나 본데 개새끼야 그렇게 살지 마.
    피 땀 흘려 벌어. 역사와 민족에 죄 짓지 말고

  9. 에잉/ 2011.10.11 1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자글 아닌가? 박원순이 정말 나쁘다는 뜻이 아닌것 같은데요...
    행간의 뜻이 저만 다르게 읽히나요?

    • 파비 2011.10.11 19:05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람들이 풍류를 너무 몰라요. 제가 보기에도 박원순 두둔하는 글로 보이는데... 참 이럴 땐 대략 난감이지요. 하지만 걱정마세요. 대개는 귀가 있으니 잘 알아듣는답니다. 흐흐~

  10. 찰스 2011.10.13 2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 다는 사람들 중에 읽는 능력(주제 파악)에 문제 있는 사람들이 많음. 풍자, 유머, 반어법도 모르나? 초중고 국어시간에서는 대체 무엇을 가르치는 걸까?

  11. 지나가다 2011.10.14 17: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자를 좀 풍자처럼 쓰셔야 겠어요...
    몇번을 다시 읽어도 그냥 박원순 욕 같네요... ㅎㅎㅎ

  12. 2011.10.21 05: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자도 한나라당의 박원순 도덕성 흠집내기에 동조해주는 꼴이 됩니다.

  13. 누굴 뽑지 2011.10.24 2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투표하기 위해 책자형 선거홍보를 보다가 박원순 후보님 체납한걸 보았습니다. 그래서 이리저리 인터넷으로 체납이유등을 찾아보고.. 박원순 후보님도 깨끗하지만은 않구나 라고 생각을 하였습니다. 누군가는 말씀하시더라구요 공약을 보고 생각을 보고 투표해야지 체납액등은 왜보냐고.. 그런데 그런것도 하나의 인성적인 면을 보여주는 거라 사실 실망을 하게 되더라구요.. 그렇다고 저는 나경원후보를 지지하지도 않습니다. 장애아이 목욕시키면서 사진 촬영하는 모습을 보고 정말 경악을 했습니다. 전 부재자 투표로 이미 투표도 끝낸 상태지만 정말 깨끗하게 서로를 물어뜯지 않고 서로를 인정하면서 아름답게 선거가 끝났으면 합니다. 서울시민과 국민을 위한 후보자가 당선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14. 니 애비다 2011.10.26 2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거티브 정말 싫다 지금 개표하는데 박원순 후보가 이기고 있다 어쩔래?

  15. 1122 2014.07.09 2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자한답시고 글을 이상하게 써서 사람들이 글의 요지를 파악하지 못하는 것인데 거기다 대고 파악못하니까 무식하다고 하다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