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5월 17일 촛불집회장소인 서면에 오후 3시에 도착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촛불집회 시간인 5시보다 2시간 먼저 도착한 건 청소년집회 때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면 태화백화점 앞에서 오후 3시30분부터 청소년집회가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악과 춤 공연이 있었고 학생들의 자유발언이 이어졌습니다. 자유발언이란 대자보와 가면의 언밸런스가 이 나라 민주주의 현실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장에선 학생들은 자신들을 정치적주체로 인정해주지 않는 사회를 비판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직고등학교 선생님께서 직접 나오셔서 학생들의 집회자유를 인정하지 않는 이 사회의 현실을 개탄하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회에서 아이들을 지키러 나온 어른들이신데 남자 한분과  실랑이를 하고 계셨습니다. 이 남자분 교육청관계자이신 모양입니다. 왜 사진찍냐고 따지시니까 사진기 방향을 돌리면서 딴 거 찍었다라는 시늉을 하시더군요. 어쨌든 쫓겨나셨습니다.


이렇게까지 말했는데도 근처에서 어슬렁거리다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 학생의 외침이 머리 속에 남습니다.

"왜 학생이기 때문에 머리를 깍아야하죠?"

우리는 학생들의 이 질문에 답해야 합니다.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5.18 16: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커서 2008.05.18 1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괜찮을 겁니다. 방송사의 기자들이 계속 찍어대는데도 오히려 환호성 지른 애들입니다. ^^ 얼굴공개가 곤란한 애들은 가면을 썼구요.

  2. 휴(아수나로) 2008.05.23 21: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 집회 준비했던 , 그리고 그 때 "왜 학생~" 라고 소리쳤던 청소년입니다.
    사진 좀 담아갈게요 ^^~
    아. 그리고 한가지 우려되는 건. 그 사진 속에 함께 서서 보고 있는 다른 학생분들이 후에라도 불이익이 있을까봐 입니다. 그렇게 되면 안되겠지만.. 글쎄요.
    실제로 저희 쪽에서 준비했던 한 분이 다니는 학교에 교육청이 연락을 했다고 하더군요... -_-; 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