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들의 조중동 광고불매운동이 *관제언론 조중동에 실질적인 충격을 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큰 기업들은 광고를 회피하고 군소광고주들만 붙어있는 실정이라고 합니다. 정말로 그런지 취재를 위해 조선일보를 한부 샀습니다.

그런데 조선일보를 들어 계산대 위에 놓는데 손이 어찌나 부끄럽던지. 마침 비가 와서 신문 비 안맞을려고 비닐봉지 하나 달라는데 계산대의 여학생 눈치가 이상하게 따갑게 느껴졌습니다. 좋아서 사는 게 아니라 취재를 위해 사는 거라고 변명하고 싶은 맘이 정말 입에서 넘어올랑 말랑.

조선일보 사기가 이렇게 힘들줄이야... 잠시 역겨움을 참으시고 봐주시면...

* 앞으로는 조중동을 보수언론이 아니라 관제언론이라 부를 것입니다. 그들이 좌파언론이라 부르는 경향과 한겨레가 이전의 참여정부나 국민의 정부 때 보였던 태도와 지금의 조중동이 이명박정권을 대하는 태도를 볼 때 관제언론이라는 말은 조금도 과하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6월18일) 1면과 28면입니다. 현대차의 광고가 1면인데 내용이 화물연대 파업을 염두에 두고 만든 것 같습니다. 28면은 진천 부근에 있는 골프장의 회원모집 광고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면은 전경련 부설 국제경영원의 제주 하계포럼 광고입니다. 독자들이 어찌해보긴 힘든 광고입니다.

3면은 시공사도 알아보기 힘든 분양광고. 찾아보니 작은 글씨로 원일종합건설이라고 되어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면엔 잡다한 광고가 3개입니다. 맨 앞이 기독교의 공동체에 참여할 종교인 모집광고이고 두번째가 추모공권, 세번째는 일본대학 입시설명회입니다. 5면은 공인중개사 책 광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6면은 한자능력시험 공고이고 7면은 다시 골프장 회원모집 광고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8면은 여행사이고 9면은 빗겨 때린 책광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면 신동아, 11면은 다시 요즘 조중동 최고의 광고주인 여행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12면 세번째 여행사 광고, 13면은 또 세번째 골프장. 현재까지 골프장과 여행사가 3:3. 과연 누가 이길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14면 여행사, 15면 전면 책광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16면은 광고 건너 뛰고, 17면은 또 여행사. 지금까지 여행사 광고 5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8면과 19면에 여행사 광고 2개 또 추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면에 마늘광고. 이제 광고가 좀 달라지나 싶었는데 21면에 다시 여행사광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22면 광고 건너 뛰고 23면 여지없이 여행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24면 뛰고, 25면 10 여개 잡다한 광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26면과 27면은 천원샵이 두면 모두 광고를 올렸습니다. 이 광고주는 요즘 돌아가는 분위기를 잘 모르는 것 같습니다. 서민들을 상대하는 천원샵이 조선일보에 광고를 올린 것도 간 큰 일인데 거기다 이 광고는 10% 인상을 알리는 공고도 하고 있습니다. 아이고 이걸 어쩌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제면 1면과 2면은 부동산광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2면은 삼진제약 게보린, 3면은 도요다 렉서스 광고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면 레스토랑, 5면 골프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7면 법원매각공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8면 침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면은 의료와 건강식품, 11면은 마늘.

이외에 이날 조선일보는 헬스섹션 8면과 부동산특집 8면을 발행했습니다. 헬스나 부동산 섹션은 어차피 광고를 위해 만든 지면이나 마찬가지니 거기까지 볼 필요는 없을 것 같습니다.

살펴본 결과 이날 조선일보에 광고한 대기업은 삼진제약과 현대차입니다. 현재 조선일보의 가장 큰 광고주는 9개의 여행사이고 두번째가 4개의 골프장입니다. 광고불매운동이 조선일보를 여행사 광고지로 만들어 버렸습니다.

광고불매운동으로 조선일보가 받은 타격이 엄청난 것 같습니다. 이런 상태가 언제까지 지속될까요?


Posted by 커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실비단안개 2008.06.18 23: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다란님은 비가 퍼부어도 독자의 욕구를 충족시켜주시는 군요.
    수고하셨습니다.

    취재 걸음걸음 건강과 안전이 함께 하시길요.

  2. ㅋㅋㅋ 2008.06.19 0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일보 꼬라지가....ㅋㅋ
    수고하셨습니다.

  3. 대세는.. 2008.06.19 1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속 될거라 보이는되요..

    벼룩시장 됫군요.. 정말.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