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7월2일) 부산지역의 민주노총 총파업 결의대회가 부산역에서 열렸습니다. 빗속에서도 약 2천명(언론추산)의 민주노총 조합원이 부산역에 모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의대회에서 참석자들은 경찰의 폭력진압과 이명박정부의 공안탄압을 강하게 규탄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산역에 있던 시민들도 민주노총의 집회를 관심있게 지켜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시에 시작한 집회는 5시30분 경에 끝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회를 마친 노조원들은 부산역에서 촛불문화제 현장인 서면까지 가두행진을 했습니다. 참고로 부산역에서 서면은 약 5키로가 넘는 거리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부 시민들은 민노총의 행진에 박수로 호응하기도 했습니다. 인도의 시민들에게 촛불문화제 참석을 권하면서 서면까지 행진한 민노총 노조원들은 7시20분 경 서면의 촛불문화제 현장에 도착해 문화제에 결합했습니다.


Posted by 커서